Take a fresh look at your lifestyle.

운동선수를 위한 온골요법 – 쥐내림, 족저근막염, 관절염, 무지외반증, 햄스트링, 근육통, 신경통

뼛속 혈관을 따뜻하게 해줘야 근육통, 신경통 등 근본 해결 가능

“모든 병은 피가 덜 가서 생기는 거라 했습니다.”

축구가 됐든, 야구가 됐든, 모든 운동을 하는 선수들은 대부분 과격한 운동을 하게 됩니다. 우리가 앞서 말했듯이 과격한 운동을 하게 되면, 우리 몸속의 혈관이 살 속에도 있고 뼛속에도 있습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누구도 뼛속에 혈관이 있다고 생각해본 사람이 없다는 것입니다.

운동선수의 통증, 뼛속 혈액순환이 문제

운동선수들이 대부분 순간적으로 아파하는 것은 오랜시간 동안 누적된 것들입니다. 순간에 아픈 것은 타박상, 뼈가 부러지는 것, 이런 것들이지만 대부분의 많은 선수는 자기 체력에 비해서 오랜 시간 누적되어서 나타나는 것입니다.

그래서 많은 선수를 보면 족저근막염이라든가, 신경통, 통증, 무지외반증, 발바닥 아픈 것, 쥐나는 것, 햄스트링, 근육통, 이러한 모든 것을 운동선수들이 겪습니다. 그리고 그 부모들은 그 아이들이 겪는 것을 보고 힘들어합니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생로병사는 몸이 점점 차가워지고, 모든 병은 피가 덜 가서 생기는 거라 했습니다. 그리고 우리가 지금까지 뼛속이 차가워져 간다는 것을 아무도 말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뼛속에 혈관이 있다고 하면 운동선수들은 제가 하는 말을 듣고 생각해본 적이 있나 하지만 생각해보십시오.뼛속에 혈관이 있다고 과연 지금까지 생각했을까요? 대부분 누구에게 물어봐도 생각한 적이 없습니다. 많은 일반인이나 운동선수들이 생각하지 못하는 것이 뼛속의 혈액순환입니다.

운동선수들이 겪고 있는 쥐나는 거, 햄스트링, 신경통, 근육통, 발바닥 아픈 것 등이 뼛속의 혈액순환을 이루었을 때입니다. 그 혈액순환을 막고 있는 게 뼛속에 문제가 있다는 것입니다.

살 속에 있는 것은 지금까지 수많은 방법에 의해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알고 있는 것 중 모르는 것을 상식적으로 알아야 도움이 된다는 것입니다.

뼛속 혈관을 녹여줘야 신경통 등 없어져

온골요법에서 이야기하는 것은 뼛속에 혈관이 있으며, 혈액순환을 막는 것이 바로 요산, 칼슘, 지방이 굳어서 막고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뼛속의 혈관을 녹여줄 때 우리의 근육통, 신경통, 모든 것이 전부 피가 덜 가서 문제가 생기는 것인데. 서울대학교 1점이 떨어진 사람한테 1점만 보태주면 합격 된다는 것도 알아야 합니다.

30점 모자란 사람은 29점을 보태줘도 합격할 수가 없습니다. 지금 많은 운동선수가 겪는 것은 30점이 아니라 1점이 모자라 아픔으로 인해서 운동하는 데에 지장을 받고 있다는 것입니다.

운동선수들이 가장 먼저 해야 할 것은, 운동을 하므로 몸이 따뜻하고 답답해서 몸을 식히기 위해서 찬물을 먹는다는 것이 결정타라는 것입니다.

찬물을 먹지 말라고 말합니다. 실온의 물을 마시라는 것입니다. 그것이 비록 미지근해서 답답할망정 그런 다음에 지금까지 차가워져가는 뼛속을 따뜻하게 할 때, 발 마디마디가 전부 관절입니다.

그 관절이 막혀가고 있습니다. 무릎이 막혀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정강이뼈가 막혀가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막혀간 것을 따뜻하게 풀어줄 때 바로 여러분들이 갖고 있는 많은 건강을 되찾는 데에 도움을 드릴 것입니다.

이제 많은 운동선수들, 순간적으로 아파야 하는 운동선수들은 뼈를 따뜻하게 하는 방법을 찾아야 할 때입니다. 그럴 때 숨은 비결이 여러분의 건강을 되찾는 데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이 시간을 빌려서 아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0/5 (0 Reviews)